공부, 공부, 공부-

삶이 늘 공부긴 하지.
모르는 건 너무나 많고, 배울 건 너무나 많고.
공부만 하다 죽어도 모자를 인생이야.
그래도 살려고 배우는 것보단 무언가 해보고 싶어 배우는 게 나아.
공부만 하다 죽는 건 안타까워도 무언가 끝없이 해보다 죽는 건 괜찮아.
아직, 하고 싶은 거 많잖아.
공부하자.


8086 Assembly 프로그래밍,
골은 아파도 재밌으니 봐준다. 리팩토링까지 가려면 갈 길이 멀고.

C 기반 (gcc) Socket 프로그래밍,
뻥 온라인 만들려면 빡씨게 해야지.

C 라이브러리 기반 OpenGL 프로그래밍,
MFC 없인 테스트 유닛에 지나지 않고, 3D 모델링부턴 정신 없을테지만 아직까진 할 만 하다.
그러나 이론은 알고리즘들이 죄다 수학이라 뒷골에 경련 오기 직전.

C++ 템플릿 기반 Data Structure,
걱정보다 기대가 앞서는 과목. 다른 언어들을 배우다보니 알게 된 거지만, C++ 은 짜증나도록 비 OOP 적인 언어. C++ 공부하는데 너만큼 도움되는 과목도 없겠지.

Ruby 프로그래밍,
레일스 학습을 위한 선수학습이 시작이었는데 이젠 네게 반해 버릴 거 같아.

Ruby On Rails,
할 일은 많은데 진도는 늦다. 뿌리같이 박힌 다른 언어들이 걸림돌.

ORM 기반 DBMS 처리,
MySQL 만으로도 솔직히 벅차지만. 내가 만들어내고 싶은 모든 것들이 너 없인 안 되니 별 수 있나.

Actionscript 3.0 – 플렉스, 플래시.
AS 3.0 의 세계는 간지럽게 오묘해. 요즘 들어 절실히 느끼지만 그래도 넌 C++ 에 비하면 훌륭한 OOP 언어.

AJAX,
레일스 배우다가 엉겁결에 다시 공부 중. 개발자들의 피와 땀과 삽질이 범벅되어 정신 없는 녀석. 그 땀내는 충분히 맡을만하다.

리눅스,
커널 설치를 위해 하드를 하나 사야 하나. 생각해보니 지금 사놓은 책 살 돈이면 저렴한 하드 하나 샀겠구나.

DTD XHTML, CSS.
블로그 스킨 말고도 네가 쓰일 데는 많아.

물리,
가우스 그 새퀴는 조낸 해 놓은 것도 많아.

화성학, 스케일.
기타 형들한테 복음 받았던 그 수많은 지식들이 어느새 rm*
새로 가자, 기타 프렛에 점 우수수 찍히는 그 날까지. 손가락이 멜로디를 타고 노는 그 날까지.

사람, 친구, 사랑.
그렇게 모르고 살았는지 몰랐네. 그런데 이거 공부는 어디서 해?



아, enermeration buffer overflow-
쿡.

사놓은 책들을 두루두루 뒤적거리다가 두드렸다.
이렇게 많은 책들을 사놓고 할 거 없다고 종일 빈둥거렸으니,
할 말 없지.

이건 나름 반성문 포스트.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: <a href="" title=""> <abbr title=""> <acronym title=""> <b> <blockquote cite=""> <cite> <code> <del datetime=""> <em> <i> <q cite=""> <strike> <strong>